dbNavi9
회사소개
조직도
위치 및 시설안내
공지사항
 홈  >    모나드소개  > 공지사항   

모나드 소개

News & Notice

모나드는 건강하고 자연스런 모발을 추구하는 의지의 표현입니다

모나드 651
[신문스크랩]연령대 낮아지고, 남녀구분 없어지는 탈모문제 심각


탈모환자 상당수 정신과 질환 호소하기도
[메디컬투데이 이예림 기자]

최근 인기가수 강수지씨가 모 TV프로그램에서 일본 활동당시 원형탈모로 고생한 적이 있음을 밝혀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동안 탈모는 40~50대 아저씨들만의 고민거리라는 인식이 컸던 탈모가 이제는 그렇지 만도 않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실제로 중앙대 피부과학교실에서 796명의 탈모환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20대 환자가 343명으로 거의 절반에 가까운 숫자였다. 젊은층에서 탈모가 진행되는 경우가 그만큼 많다는 것.

남성의 전유물로만 인식되었던 탈모가 여성들에게 까지 나타난 것도 주목할 만 하다.

인터넷 쇼핑몰 디앤샵(d&shop) 조사 결과, 4~50대 탈모, 비듬 관련 제품 소비자의 60%가 여성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CJ홈쇼핑이 탈모 방지 상품 구매고객 5만4900명을 분석한 결과, 84.5%가 여성으로 나타났는데 이 중 20대 여성이 10%로 가장 높았다.

즉, 최근의 탈모는 남녀노소 구분 없이 누구에게나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유전적인 요인 외에도 공해, 과다한 업무, 스트레스 등 후천적인 요인들이 탈모의 중요한 원인이이 되고 있다고 설명한다.

탈모의 연령층이 젊어진 것에는 스트레스가 가장 큰 원인으로 지적되고 있다. 과도한 스트레스는 자율신경이나 교감신경을 자극해 아드레날린이 분비되고 혈관을 수축시키게 된다. 이는 모근으로의 영양공급이 나빠져 탈모를 일으키는 것.
이런 형태의 탈모를 휴지기 탈모라 한다.



여성 탈모의 원인은 더 다양하다. 사춘기나 임신, 출산, 폐경기 등의 상황에서 체내 호르몬의 균형이 깨져서 나타나기도 하며 피임약을 오랫동안 복용하는 것 도 문제가 될 수 있다.

또 무리한 다이어트, 과다한 스트레스, 잦은 퍼머와 염색, 모발 제품의 잘못된 사용 등으로 탈모가 생기는 경우도 있다.

특히 다이어트는 머리카락의 주 성분인 동물성 단백질 케라틴의 형성을 방해해 머리카락을 가늘어 지게하며 결국 탈모를 야기한다. 영양분이 충분히 골고루 공급되지 않아 머리카락이 힘이 없고, 윤기도 없어지면서 서서히 빠지게 것. 모 클리닉에서는 초저열량식이를 한 사람들의 1/4정도가 탈모와 머리카락이상을 호소했다고 한다.

반면 산후 탈모증은 원인이 비교적 뚜렷하므로 너무 걱정할 필요는 없다고 전문가들은 설명한다.

임신 중에는 여성호르몬의 기능이 증가해 본래 빠져야 할 휴지기의 머리카락이 빠지지 않고 성장을 계속하는데 이들이 출산 후 여성호르몬의 기능이 정상적으로 돌아오면 본래 빠져야할 휴지기의 머리카락이 일제히 빠져 나간다. 즉 출산 후 탈모로 빠진 머리카락은 원래 빠져야할 머리카락이 빠지는 것이므로 크게 걱정 할 필요는 없다는 것. 보통 6개월에서 1년 정도면 회복된다고 한다.

혹시 출산 후 산모가 회복되지 않는 경우는 육아나 가사 등에 의한 스트레스가 요인일 수 있으므로 이는 반드시 치료가 필요하다. 또 고연령 출산 후 탈모는 자연회복이 어렵다는 지적도 있다.

젊은 여성들이 선호하는 인스턴트식품이나 육류 등 콜레스테롤이 높은 음식은 남성호르몬인 앤드로겐(androgen)의 분비증가를 야기해 젊은 여성의 탈모를 촉진하기도 한다.

탈모도 문제지만 탈모로 인해 우울증 등의 정신적인 질환이 야기될 가능성도 있다.

모발의학회 민복기 이사는 "병원을 찾는 탈모환자들 상당수가 탈모로 인해 마음고생을 하고 있다”며 “심한 경우 대인 기피증, 우울증 등 극도의 스트레스를 호소하기도 한다.”고 밝혔다.


실제로 스트레스가 없다고 하는 사람도 진단결과 자신이 모르는 스트레스 수치가 높게 나타났으며, 탈모환자들에게 정신과 치료를 병행했더니 그 효과가 높게 나타나기도 했다는 것.

따라서 민 이사는 “탈모치료에도 심리적인 안정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밝히며 “탈모는 치료방법에 상관없이 최소한 3개월 이상의 시간이 걸리는 만큼 조급해하지 말고 전문가의 지시를 믿고 잘 따르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총 33건의 글 (2/4)   
23
[신문스크랩]“탈모 있는 당신, 육식보다 채식해라”
모나드
2179
22
[정보] 모발 식이요법 10훈(訓)
모나드
1304
21
[신문스크랩]“젖은 모발 섹시? No”, 습도는 탈모의 적!  
모나드
1024
20
[콘서트]모나드와 함께하는 " 박기영 콘서트"  
모나드
708
19
[신문스크랩]탈모환자, 스파 이용한 모발관리 효과좋아!  
모나드
839
18
[신문스크랩]탈모치료하면 연봉 뜬다.  
모나드
715
17
[팬스토리]레이싱모델 배혜령 모나드 체험기  
모나드
1072
16
[신문스크랩]탈모관리 후 ‘요요현상’ 없애려면?  
모나드
776
15
[신문스크랩]연령대 낮아지고, 남녀구분 없어지는 탈모문제 심각  
모나드
652
14
[신문스크랩]해피투게더 사우나 노래방, 탈모에는?  
모나드
977
   [1]   2   [3]   [4]